A Fiery Feast: Embracing Differences through Spicy Food

Fluent Fiction – Korean
www.FluentFiction.org/Korean
Story Transcript:
Ko: 제목: 매운 요리의 한판 승부모든 날이 아침 해가 부시게 떠오르는 것만은 아니었지만 그날은 대체적으로 평범했다.
En: Title: A Spicy Battle of Dishes

Every day wasn’t just the sun rising vigorously in the morning, but that day was generally ordinary.

Ko: 서진, 민호, 그리고 혜진은 언제나 나누었던 아침 인사말을 나누면서 함께 한 정갈한 아침 식사를 마친 후, 그들은 합의하에 취향이 다른 그들의 역습을 담은 끼노 미식여행을 계획했다.
En: Seojin, Minho, and Hyejin finished their clean breakfast together, which they always shared greetings for, and under an agreement, they planned a gourmet food trip with each of their retaliation against their different tastes.

Ko: 장소는 지금 당장 생각나는 곳으로 한결같이 단언했다.
En: The place was unanimously decided as the first restaurant that came to mind.

Ko: 전통 한식당이었다.
En: It was a traditional Korean restaurant.

Ko: 물론 서진이 가장 매운 요리를 시켰다.
En: Of course, Seojin ordered the spiciest dish.

Ko: 그는 물리칠 줄 알던 민호를 알고 있었기에, 그 표정을 보기 위한 승리의 쾌감을 누리려고 그런 선택을 한 것이었다.
En: He knew Minho couldn’t handle it, so he made that choice to enjoy the pleasure of victory by seeing Minho’s expression.

Ko: 혜진은 그런 서진의 심술을 예상하고 끼름 허는 미소를 띠며 모든 것을 지켜보았다.
En: Hyejin anticipated Seojin’s trick and observed everything with a mischievous smile.

Ko: 민호의 표정이 긴장되기 시작한 것은 음식이 한결같이 빨간색으로 가득 찬 그릇이 차례대로 테이블 위에 내려놓는 순간부터였다.
En: Minho’s expression began to tense as dishes filled with vivid red colors were gradually placed on the table.

Ko: “나 요즘 매운거 잘 먹어.
En: “I’ve been eating spicy food well these days.”

Ko: ” 멍한 표정으로 말하면서도 속으로는 걱정이 되는 민호, 그런 그를 보며 혜진은 웃음을 주체할 수 없었다.
En: Minho said with a blank expression, but he was secretly worried, and seeing him like that, Hyejin couldn’t help but laugh.

Ko: 서진은 차분하게 매운 요리를 먹기 시작했다.
En: Seojin calmly began to eat the spicy dish.

Ko: 반면 민호는 첫 숟갈을 떠올릴 때 고개가 굽어져 갔다.
En: On the other hand, Minho’s head inclined when he thought about taking the first spoonful.

Ko: 매운 맛에 눈물이 왈칵 솟구치고, 입안은 불타오르고, 잠시 후 코에서도 연기가 솟아날 것만 같았다.
En: Tears surged from the spicy taste, his mouth burned, and it felt like smoke would come out of his nose any moment.

Ko: 그런 그를 보며 혜진은 웃음이 폭발했다.
En: Seeing him like that, Hyejin burst into laughter.

Ko: 결국, 민호는 못이겨 물을 움켜 쥐더니 한 모금 먹어 침을 삼켜내렸다.
En: In the end, Minho couldn’t bear it and gulped down some water, swallowing his saliva.

Ko: 서진은 그 모습을 보니 씁쓸했지만, 민호를 괴롭히고 싶었던 생각이 강하게 들더니, 어딘가 미안한 심정이 들었다.
En: Seojin looked bitter seeing that, but as the thought of wanting to torment Minho became stronger, he also felt sorry somewhere in his heart.

Ko: 그 후, 세 친구는 서로를 칭찬하며 음식을 나눠 먹기로 결정했다.
En: Afterwards, the three friends decided to share the dishes and complimented each other.

Ko: 혜진은 그 모습을 보며 미소 지었다.
En: Hyejin smiled as she watched them.

Ko: 그럼에도 불구하고, 그들의 실험적인 한식 여정은 이들의 친밀함을 더욱 강화시켰다.
En: Nevertheless, their experimental journey of Korean cuisine further strengthened their bond.

Ko: 그날, 매운 음식의 한판 승부 막바지에서 민호는 고개를 숙였지만, 서진과 혜진은 중요한 교훈을 얻었다.
En: That day, towards the end of the fiercest battle of spicy food, Minho lowered his head, but Seojin and Hyejin gained an important lesson.

Ko: 참고 견디고 끝까지 맞서는 것이 아니라, 서로의 차이를 이해하고 존중하는 것이 합의의 첫 걸음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.
En: They realized that understanding and respecting each other’s differences is the first step of agreement, rather than enduring and standing up to them.

Ko: 친구 위에 친구 없다는 대목이 그날 그들의 여정에서 만족스러운 결론을 맺어 주었다.
En: The phrase “No friend over a friend” concluded their satisfying journey that day.

Vocabulary Words:
제목 : Title
모든 : A
매운 : Spicy
승부 : Battle
요리 : Dishes
모든 : Every
날이 : Day
해 : Sun
부시게 : Rising
떠오르는 : Vigorously
아침 : Morning
대체적으로 : Generally
평범했다 : Ordinary
서진 : Seojin
민호 : Minho
혜진 : Hyejin
마친 : Finished
정갈한 : Clean
아침 식사 : Breakfast
함께 : Together
나누었던 : Shared
인사말 : Greetings
합의 : Agreement
계획 : Planned
끼노 : Gourmet
미식 : Food
여행 : Trip
역습 : Retaliation
대한 : Agains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