Moments of Seoul: Friendship Captured at ‘Hands Coffee’

Fluent Fiction – Korean
www.FluentFiction.org/Korean
Story Transcript:
Ko: 비가 오고 있던 그날, 소란스러운 행운의 중심에 세 서울의 아이들이 서 있었다. 지혜, 민준, 그리고 서준. 세 친구가 모여있던 장소는 노란 외관의 작고 아기자기한 카페였다. “핸즈 커피”라는 이름으로 불리는 이 작은 카페의 내부는 비 오는 흐림 치열함에도 따뜻하고 안락한 분위기였다.
En: On that rainy day, in the midst of noisy good fortune, stood three children of Seoul. Ji-hye, Min-jun, and Seo-jun. The place where the three friends gathered was a small and charming cafe with a yellow exterior. Despite the drizzle and gloom outside, the interior of this small cafe called “Hands Coffee” exuded warmth and coziness.

Ko: 세 친구들 사이의 분위기는 조금 다르다. 어색하고, 조금은 두서가 없었다. 특히 서준은 언제부턴가 민준과 지혜 사이의 초라한 고리가 된 것 같았다. 그 날을 기점으로 그의 입장은 더욱 어려워져 버렸다. 지혜와 민준 사이에서 발생한 작은 분쟁이 있었기 때문이었다.
En: The atmosphere among the three friends was a bit different. It was awkward and somewhat disjointed. Especially Seo-jun seemed to have become a weak link between Min-jun and Ji-hye at some point. His position became even more difficult starting from that day because of a small conflict that arose between Ji-hye and Min-jun.

Ko: 그렇게 조용히 카페에서 시간을 보내던 세 친구, 그러나 지혜는 공기를 가르기 위해 일어났다. 자신의 휴대폰을 꺼내고 셀카 모드로 전환했다. “서준아, 민준아, 이 창가에서 셀카 찍자!” 라며 그녀는 말했다. 둘 다 거절할 여유 없이 말없이 따랐다.
En: As the three friends spent time quietly in the cafe, Ji-hye suddenly stood up to cut through the air. She pulled out her phone and switched to selfie mode. “Seo-jun, Min-jun, let’s take a selfie by this window!” she said. Without a chance to refuse, both silently followed.

Ko: 핸드폰을 두드리며, 지혜는 셀카를 준비했다. 혹시나 했지만, 실내의 잔잔한 흐림 바람을 맞으며, 세 친구의 얼굴은 정적으로 조여졌다. 그러자 지혜는 으스댈 생각에 하하 호호 웃음을 터뜨렸다. 그 순간, 민준과 서준도 함께 웃었다. 그런 뒤, 짧은 시간동안의 침묵이 깨졌다.
En: Tapping her phone screen, Ji-hye prepared for the selfie. Perhaps surprisingly, as a gentle breeze of static filled the room, the faces of the three friends turned solemnly static. Then, Ji-hye burst into a hearty laughter at a silly thought. In that moment, Min-jun and Seo-jun laughed together. Following that, the brief silence was broken.

Ko: 그 사진을 찍은 후, 세 친구들 사이에 있던 어색함은 조금씩 녹아 버렸다. 그것은 밤이 깊어가는 서울의 작은 카페에서의 작은 기적이었다. 그날, 지혜, 민준, 또 서준은 그들의 우정이 이어지는 법을 배웠다. 그들은 어떠한 갈등 앞에서든 결국엔 웃음으로 극복할 수 있다는 것을 이해했다.
En: After taking the photo, the awkwardness among the three friends began to melt away little by little. It was a small miracle that happened in a small cafe in Seoul as the night grew deeper. That day, Ji-hye, Min-jun, and Seo-jun learned how their friendship could endure. They understood that they could overcome any conflict ultimately with laughter.

Ko: 그리하여 그들의 어색한 하루는 미소와 웃음으로 마무리되는 바람에, 그들은 그 장소와 그 시간을 영원히 심장 깊이 새기게 되었다. 그리고 그 셀카는 서울의 그 작은 “핸즈 커피”에서 찍힌 그들의 보물같은 추억이 되었다. 이 날의 지혜, 민준, 서준은 자신들이 보다 강하고 대담하게 서울이라는 도시에서 살아가는 법을 배운 아이들이었다.
En: Thus, their awkward day ended with smiles and laughter, engraving that place and time deep into their hearts forever. And that selfie became a treasure of their memories taken in the small “Hands Coffee” in Seoul. On that day, Ji-hye, Min-jun, and Seo-jun were children who learned to live more boldly and bravely in the city of Seoul.

Vocabulary Words:
아이들 : Children
서울 : Seoul
지혜 : Ji-hye
민준 : Min-jun
서준 : Seo-jun
비 오는 : Rainy
친구들 : Friends
카페 : Cafe
노란 : Yellow
내부 : Interior
분위기 : Atmosphere
어색한 : Awkward
말없이 : Silently
셀카 : Selfie
웃음 : Laughter
갈등 : Conflict
기적 : Miracle
견디다 : Endure
미소 : Smiles
대담하게 : Bravely
모여있던 : Gathered
외관 : Exterior
안락함 : Coziness
입장 : Position
거절 : Refuse
바람 : Breeze
엄숙하게 : Solemnly
강렬한 : Hearty
보물 : Treasure
대담하게 : Boldly